::::역재 전경원과 함께 고전시가를 통해 여는 세상 :::::::
본 홈페이지는 문화관광부산하 한국문예진흥원으로부터 우수문학사이트로 선발되어 국고보조금을 지급받고 있습니다.
 








































   

 

 
 


Name >>  
  전경원 
Subject >>  
 병든 아내의 낡은 치마에 시를 짓다. 하피첩(霞帔帖)
霞帔帖(하피첩)

病妻寄敝裙   병든 아내 낡은 치마 보내서,
千里託心素   천 리 먼 길 애틋함을 부쳤네.
歲久紅已褪   오랜 세월 붉은 빛이 바래니,
悵然念衰暮   만년에 서글픔 가눌 수 없네.
裁成小書帖   마름질로 작은 서첩을 이루어,
聯寫戒字句   자식들 일깨우는 글을 적는다.
庶幾念二親   부디 부모 마음을 잘 헤아려,
終身鐫肺腑   종신토록 가슴 깊이 새기려무나.

- 다산 정약용

* 하피첩 : 하피는 조선시대 왕실 비(妃).빈(嬪)들이 입던 옷을 말한다. 다산은 아내 홍씨가 보낸 치마가 붉은색을 띠고 있어서 하피(붉은 노을색 옷)라고 했다. 전남 강진에서 유배 중이던 다산은 1810년 한양에 있던 아내가 보내준 치마에 글을 써서 '하피첩'이란 이름을 달았다. 다산이 남긴 문집에는 부인이 치마를 강진에 있던 남편에게 보내고, 다산이 이를 잘라 하피첩을 만들었다고 기록되어 있다.



10
 매천 황현 <절명시>

전경원
2012/07/04 4421
9
 사모곡(思母曲)

전경원
2007/09/16 4719

 병든 아내의 낡은 치마에 시를 짓다. 하피첩(霞帔帖)

전경원
2006/12/03 5477
7
 곡자(哭子), 자식을 곡하다.

전경원
2006/02/07 4249
6
 알 수 없어요(我不可知) [2]

전경원
2004/09/13 5830
5
 절화행(折花行) [5]

전경원
2004/04/23 6884
4
 정부원(征婦怨) [7]

전경원
2004/04/23 5963
3
 곡내(哭內 ) [3]

전경원
2003/09/04 5585
2
 무어별(無語別) [33]

전경원
2003/04/23 6806
1
 몽혼(夢魂) [57]

전경원
2003/04/23 7396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zong-a::
Copyrightⓒ2002-2009 gosiga.co.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